본문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추억을 만드는 대덕문화원
역사인물
· HOME > 대덕의역사문화 > 역사인물
  • 대덕의 역사
  • 대덕의 인물
  • 관직과 풍계
  • 과거제도

강운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대덕문화원 작성일19-04-15 15:19 조회62회 댓글0건

본문

 icon_arrow.gif효자 강운상(姜雲祥)

 

* 자(字) : 應澤(응택)
* 호(號) : 이지당(二芝堂)
* 년    대 : 1526년(중종21) - 1587년(선조20)
* 증    직 : 영의정
* 거주지 : 회덕 잔골(자운리, 석봉동)
* 유    적 : 효자 정려(석봉동 : 현재, 없음)
* 묘    소 : 대전광역시 대덕구 석봉동
강운상은 조선 전기의 효자로 호는 이지당(二芝堂), 본관은 진주이다. 진주 강씨의 회덕입향조인 강문한의 손자로 자운리에서 살았다. 처음부터 벼슬에 뜻을 두지 않았으며 예의와 겸양에 힘썼고, 몸을 닦고 사람을 가르치는데 있어서는 속이지 않는 것을 근본으로 하였다. 일찍이 아버지를 여의고 홀어머니를 모셨는데, 효성이 지극하였다. 평소에 어머니가 물고기를 좋아하여 그는 늘 낚싯대로 물고기를 잡았는데, 비바람 속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추운 겨울에도 얼음에 구멍을 뚫어 고기를 얻은 후에야 집으로 돌아왔다. 어머니가 돌아가시자 강운상은 죽으로 연명하면서 여묘살이를 하였는데, 조석으로 묘에 올라가서 소리내어 슬피 울어 근처의 잔디와 잡초가 다 고사할 정도였다. 아들 강첨과 손자 강학년이 귀하게 되었고 또 효성이 지극하여 인조 때 영의정에 추증되었고, 효성으로 인하여 정려를 받았는데, 그 정려문이 현의 북쪽 15리 자운리에 있었으나 지금은 훼철되어 없다. 묘는 회덕 잔골(대전 대덕구 석봉동)에 있다.